엘리스그룹, 인프라-플랫폼-콘텐츠 전 영역의 AI화 통해 AI 솔루션 기업으로 도약

엘리스

2024. 1. 31.

17일 기자간담회 ‘Everything of AI’ 개최하고, AI 교육 기업에서 AI 솔루션 기업으로의 청사진 제시

AI 교육 혁신을 위한 종합 플랫폼 역량과 소형언어모델, 인프라 구축 계획 발표

글로벌 투자사 버텍스그로쓰로부터 200억 투자 유치




교육 실습 플랫폼 기업 ㈜엘리스그룹(대표 김재원)은 17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기자간담회 ‘Everything of AI’를 열고, 현재까지 누적한 교육 데이터와 AI 기술력을 발판 삼아 AI 솔루션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를 위해 엘리스그룹은 AI 교육의 새 지평을 열어갈 올인원 종합 플랫폼, AI 교육, AI 솔루션 사업 전략을 소개했다. 또한, AI 교육 및 연구 분야의 안정적인 인프라 구축을 위해 글로벌 투자사 버텍스그로쓰로부터 200억원의 투자 유치도 성공했다고 공개했다.



■ 엘리스 외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만날 수 있는 종합 플랫폼으로 발전


엘리스그룹은 플랫폼의 AI 역량을 한층 강화하고, 다수의 콘텐츠 기업이 학습 콘텐츠를 등록할 수 있는 라이브러리를 신설해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종합 교육 플랫폼’을 구축한다.

먼저, 엘리스LXP를 이용하는 기업 및 개인 고객에게 콘텐츠 선택의 폭을 넓혀줄 수 있도록 국내외 대표적인 콘텐츠 기업과 제휴를 확대한다. 엘리스그룹은 지난해 글로벌 B2B IT 교육 매출 1위 기업인 미국의 플루럴사이트와 국내 독점 공급 계약을 맺은데 이어, 클래스101, 알엠피와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엘리스라이브러리’에는 엘리스 콘텐츠를 포함해 제휴를 맺은 다양한 콘텐츠가 등록된다. 엘리스라이브러리는 다양한 형태의 학습자료를 간편하게 올릴 수 있고, 이후 업데이트를 통한 버전 관리도 가능한 시스템이다. 엘리스LXP를 도입하는 기업 및 기관에서는 라이브러리에 있는 콘텐츠 중 필요한 학습만으로 커리큘럼을 짜고, 맞춤형 평가 시스템을 구성할 수 있다.

엘리스LXP의 AI 기능도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다.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영상 및 텍스트 자료 번역이나 자막, 더빙 등은 물론, 맞춤법 검사 역시 AI가 자료 내용을 이해하여, 적합한 결과를 제안해준다. 말투를 바꿀 수 있는 어조 변경도 가능해 강의 성격에 맞는 맞춤형 학습 자료 제작이 가능해질 예정이다. 학습 내용 테스트를 위한 AI 질문 자동 생성기도 제공한다. 생성AI 기반의 ‘AI헬피’ 역시 AI 기능을 활용한 선제적 피드백 등 학습자들에게 인터랙티브한 교육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튜터’로 역할을 확장한다.

■ 프로그래밍 Q&A데이터 20만 건 이상 학습한 자체 AI 모델 개발하고 AI 교육 변화 선도


`25년부터 공교육에 AI가 본격적으로 도입됨에 따라, 엘리스그룹은 AI 디지털교과서 개발을 본격화하고, AI 중심의 교육 환경 구축에 앞장서 왔다. 그동안 누적한 방대한 교육 데이터를 토대로 엘리스그룹은 AI 학습 환경을 변화시킬 교육 특화 소형언어모델(sLM)을 자체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기존 대규모언어모델(LLM) 대비 25분의 1에 불과한 작은 크기로 답변 속도는 더욱 빨라졌으며, 약 20만 개의 프로그래밍 관련 Q&A 데이터를 학습해 프로그래밍에 대해서는 기존 LLM보다 높은 성능을 보여준다. 학습자의 질문에 맞춰 최적화된 모델을 선택해 결과를 도출한다는 점도 특징이다. 현재 AI헬피에 적용되어 새로운 프로그래밍 교육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엘리스 공교육 플랫폼은 기존 코딩 교육 기반의 정보 교과 외에도 영어, 수학까지 학습이 가능한 종합 플랫폼으로 구축된다. 현재 총 63,000개의 라이브러리 자료가 등록되어 있으며, AI헬피 역시 정보, 영어, 수학 교과목에 대해 사용이 가능해진다. 향후 엘리스라이브러리 기능을 활용해 다수의 교과서 발행사가 콘텐츠를 제작 및 등록한 뒤, 교육기관의 자유로운 이용까지 가능하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공교육에 AI 안착을 위한 엘리스그룹의 다양한 연구 성과도 소개됐다. 학생들에게 정보가 안전하고 올바르게 도달할 수 있도록 연구 개발 중인 ‘안전 AI’를 비롯해 포항공대, KAIST 등 국내 대학 연구진과의 AI 연구 협력 성과도 알렸다.

■ 안정적인 AI 교육∙연구를 이끌기 위한 인프라 구축 본격화


AI 관련 연구나 개발에 참여하는 연구기관, 대학, 기업이 급격히 늘어남에 따라 AI 데이터센터의 필요성 역시 증가하고 있다. 엘리스그룹은 효율적이고 안정적인 AI 연구를 위해 AI 데이터센터를 구축하고, 이용량에 따라 맞춤형으로 사용할 수 있는 ‘엘리스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엘리스클라우드 서비스를 사용할 경우, 독자적인 ‘동적할당 기술’을 통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필요한 만큼의 자원을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서비스에는 AI 교육 및 연구에 최적화된 ▲엘리스프로젝트 ▲엘리스클라우드 온디멘드 ▲엘리스ML API 등이 포함된다.

엘리스프로젝트는 AI 연구를 바로 시작할 수 있도록 미리 설정된 개발 환경과 GPU자원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AI를 연구하는 학생, 연구원, 개발자들이 온라인 플랫폼에서 쉽게 사용할 수 있고, 월 구독 방식으로 운영돼 GPU 사용의 부담을 줄일 수 있다.

엘리스클라우드 온디멘드는 대규모의 GPU 개발 환경이 필요한 기업이나 연구소 등을 위해 제공된다. 고객이 원하는 사양으로 구성된 GPU 컨테이너 환경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할당해 제공하고, 실제 사용한 양에 대해서 과금하는 서비스다.

오픈소스나 자체 개발한 AI 모델을 API 서비스로 배포할 수 있는 엘리스ML API도 공개했다. 복잡한 API 서버를 직접 구축할 필요 없이 AI 모델만 업로드하면 자동으로 배포 환경이 구축되어 AI 서비스 개발 후 누구나 쉽고 간단하게 배포할 수 있게 된다. 올해 2월부터 서비스를 오픈한다.

AI에 특화된 자체적인 데이터센터 구축에도 나선다. 엘리스 AI 데이터센터는 이동형 모듈러 데이터센터(PMDC: Portable Modular Data Center)*로, 기존 데이터센터 대비 고밀도의 전력 구성으로 AI 인프라 운용에 최적화된 점과 수요에 따라 모듈 단위의 빠른 확장이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전력사용효율이 높아 운영 비용 역시 절감할 수 있다. 또한, 모듈 단위로 온프레미스(자체 구축형)를 지원해 데이터 보안이 중요한 정부나 기관, 기업이 이용하기에 최적의 조건을 제공한다. 그동안 꾸준히 AI 인프라 서비스 개발 및 운영 경험을 쌓아 온 엘리스그룹은 PMDC 구축 경험을 토대로 부산에 대규모 AI 전용 데이터센터 구축도 추진한다.

*이동형 모듈러 데이터센터(PMDC: Portable Modular Data Center): 이동이 가능한 화물 컨테이너 형태의 소규모 데이터센터.

이를 위해 엘리스그룹은 최근 새로운 글로벌VC 버텍스그로쓰로부터 200억원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투자 유치를 통해 엘리스그룹은 데이터센터 구축 등 AI 솔루션 기업으로의 사업 외연을 확장하고, 글로벌 진출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엘리스그룹은 `22년 미국 법인 설립에 이어 지난해 싱가포르 법인 설립을 마쳤다. CES 2024에도 첫 참여해 글로벌 바이어 대상 엘리스LXP를 소개한 엘리스그룹은 올해 싱가포르를 중심으로 APAC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기자간담회 영상 보러 가기

  • #news
  • #AI

디지털 전환, 엘리스와 함께 시작하세요.

상담을 요청하시면 맞춤형 상담을 제공해 드립니다.